3년 만에 열리는 프로배구 올스타전, 1분 만에 예매 완료

뉴스포럼

3년 만에 열리는 프로배구 올스타전, 1분 만에 예매 완료

빅스포츠 0 98 01.20 14:50
3년 전 프로배구 올스타전에서 팬과 함께 흥을 돋우는 선수들
3년 전 프로배구 올스타전에서 팬과 함께 흥을 돋우는 선수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3년 만에 열리는 프로배구 올스타전의 입장권이 예매 시작 1분 만에 매진됐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20일 오후 2시 연맹 통합티켓예매처에서 올스타전 예매를 시작해 1분 만에 2천679장의 표를 모두 팔았다고 전했다.

올스타전은 23일 오후 3시 여자부 신생구단 페퍼저축은행의 홈인 광주 페퍼스타디움에서 벌어진다.

연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팬들의 안전을 위해 올스타전의 입장 관중 수를 페퍼스타디움 수용 규모의 50%로 제한했다.

연맹은 모처럼 열리는 올스타전을 맞아 다채로운 볼거리를 준비했다.

올스타 선수들이 22일 광주 유소년 배구 선수들을 찾아 꿈나무들에게 선물을 전달하며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에서 동메달을 딴 여자 배구 레전드와 2020년 도쿄올림픽 여자 대표팀 4강 멤버들과의 뜻깊은 만남이 올스타전을 빛낸다.

'소원을 말해봐' 이벤트를 통해 선수들은 팬들의 갖가지 소원을 들어주고, 팬들이 지어준 별명이 담긴 유니폼을 입고 올스타전 코트를 누빈다.

2021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댄스 퍼포먼스 그룹 '홀리뱅'이 공연으로 경기장을 후끈 달구고 대표 강서버를 뽑는 서브 콘테스트도 이어진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34244 빠른 교체로 승리 지킨 키움 vs 교체 미루다 쐐기포 맞은 KIA 야구 12:56 1
34243 토론토, 보스턴에 9회말 대역전승…게레로 주니어 끝내기 안타 야구 12:07 2
34242 '월드컵 전설' 마테우스 "카타르서 독일이 일본에 이길 것" 축구 11:56 1
34241 MLB닷컴 "최지만, 숨겨진 올스타 후보" 야구 11:52 2
34240 KBO 허구연 총재, 7월 2일 2군 경기 특별해설 야구 11:36 3
34239 박효준, 워싱턴전 4타수 무안타 침묵…팀은 5연패 수렁 야구 11:13 1
34238 LG의 우타거포 육성 흑역사, 빅보이 이재원이 깨나 야구 11:11 1
34237 우즈, 7월 아일랜드 프로암 대회 출전…LIV 선수들과 격돌 골프 10:46 2
34236 라이더컵 미국팀 단장 "LIV 골프 선수는 라이더컵 출전 못 한다" 골프 10:19 1
34235 K리그2 부산, 광주서 중앙수비수 한희훈 영입 축구 10:19 2
34234 NBA 웨스트브룩, 레이커스 잔류…608억 연봉 보장 농구&배구 10:18 2
34233 외면받는 MLB 홈런 더비…게레로 주니어 "다치고 싶지 않아" 야구 09:38 1
34232 애틀랜타 마무리 투수 얀선, 심장 질환 재발로 전력 이탈 야구 09:34 1
34231 [게시판] 한화 방산계열사, 국가유공자·군 장병 초청 야구 관람 야구 09:33 1
34230 히샤슬리송, 손흥민과 한솥밥 먹을까…"토트넘과 5년 계약한다" 축구 09:18 1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