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성남 FC 광고비 의혹, 철저히 수사해 불송치 결정했다"

뉴스포럼

경찰 "성남 FC 광고비 의혹, 철저히 수사해 불송치 결정했다"

빅스포츠 0 110 01.27 11:05

성남 FC 일부 후원금 빠져나갔다는 의혹도 "사실과 다르다"

(성남=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의 '성남 FC 광고비 의혹' 수사를 두고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경찰이 "철저히 수사해 불송치 결정을 했다"는 입장을 내놨다.

분당경찰서
분당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이 사건을 수사한 경기 분당경찰서 관계자는 27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충분한 기록 검토를 거친 결과 혐의가 없어 불송치 결정을 한 사건"이라며 "다만 고발인의 이의 신청으로 검찰에서 재수사하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수원지검 성남지청이 사건을 검토 중인 가운데 지난 25일 박하영 성남지청 차장검사가 사의를 표했다.

이와 관련 박 차장검사가 사건 처리 방향을 놓고 친정권 성향인 박은정 성남지청장과 갈등을 겪다가 사표를 냈다는 의혹이 확산하면서 검찰이 자체 진상 조사에 나서는 등 파문이 일고 있다.

이어 이날 조선일보는 이 후보가 성남시장 시절 구단주로 있던 성남 FC 축구단의 후원금 중 일부가 성남시 유관 체육단체로 흘러 들어간 뒤 상당액이 현금으로 인출된 정황이 경찰 수사에서 드러났으나, 경찰은 이 돈의 용처를 확인하지 않고 수사를 마쳤다고 보도했다.

분당서 관계자는 "지정기부금 18억원 상당이 경기도 체육회와 성남시 체육회를 거쳐 성남 FC에 기부된 바 있으나, 이 과정에서 중간에 돈이 인출되는 등 빠져나간 정황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보도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다.

성남 FC 광고비 의혹은 이 후보가 성남시장 시절 자신이 구단주로 있는 성남 FC에 두산, 네이버 등 여러 기업으로 하여금 광고비 등으로 160억여원을 내도록 했다는 것이다.

바른미래당은 2018년 6월 이 후보를 뇌물 혐의로 고발했다. 분당서는 사건을 수사한 끝에 지난해 9월 이 후보를 불송치 처분했으나, 고발인 이의 신청으로 수원지검 성남지청이 사건을 송치받아 검토 중이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32857 맨시티 더브라위너, 손흥민 제치고 EPL '올해의 선수' 수상 축구 05.21 4
32856 3연투에 출혈까지…온몸 던진 LG 수호신 고우석 "내성 생겼다" 야구 05.21 4
32855 [프로야구] 22일 선발투수 야구 05.21 5
32854 kt, 연장 11회 3연속 밀어내기 볼넷…이틀 연속 삼성 제압(종합) 야구 05.21 5
32853 [프로야구 중간순위] 21일 야구 05.21 5
32852 [프로야구 대구전적] kt 5-2 삼성 야구 05.21 5
32851 [프로축구 중간순위] 21일 축구 05.21 5
32850 K리그1 선두 울산, 10승 선착…김천 2-0 잡고 독주 지속(종합2보) 축구 05.21 7
32849 [프로축구 김천전적] 울산 2-0 김천 축구 05.21 5
32848 프로야구 2위 LG, 1위 SSG에 전날 패배 설욕…3경기 차 추격 야구 05.21 5
32847 '김승섭 결승골' K리그2 대전, 부천 잡고 8경기 무패…2위 추격(종합) 축구 05.21 4
32846 [프로축구2부 중간순위] 21일 축구 05.21 4
32845 [프로야구 광주전적] NC 7-4 KIA 야구 05.21 4
32844 [프로야구 인천전적] LG 4-3 SSG 야구 05.21 4
32843 [프로축구2부 광양전적] 안산 3-2 전남 축구 05.21 4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