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타 줄인 김시우, PGA 투어 파머스 인슈어런스 2라운드 6위

뉴스포럼

8타 줄인 김시우, PGA 투어 파머스 인슈어런스 2라운드 6위

빅스포츠 0 107 01.28 09:49

임성재도 공동 11위로 도약, 세계 랭킹 1위 람 등 공동 선두

김시우
김시우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김시우(27)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파머스 인슈어런스 오픈(총상금 84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6위에 올랐다.

김시우는 2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토리파인스 골프클럽 북코스(파72·7천258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7개, 보기 1개를 묶어 8언더파 64타를 쳤다.

중간 합계 9언더파 135타를 기록한 김시우는 제이슨 데이(호주) 등과 함께 공동 6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전날 1라운드에서는 1언더파 71타로 공동 76위였던 김시우는 순위를 70계단이나 끌어올리며 13언더파인 공동 1위 선수들을 4타 차로 추격했다.

이날 13번 홀(파4)까지 버디만 7개를 기록하며 쾌조의 감각을 이어간 김시우는 16번 홀(파4)에서 첫 보기를 적어냈으나 곧바로 17번 홀(파5)에서 약 4m 정도 이글 퍼트를 넣고 하루에 8타를 줄였다.

지난주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에서 '타이틀 방어'를 노렸으나 공동 11위로 대회를 마친 김시우는 2주 연속 상위권 입상 가능성을 밝혔다.

김시우는 "첫 홀 버디로 컷 탈락 부담을 덜고 편하게 플레이할 수 있었던 부분이 끝까지 좋은 성적을 유지하는 원동력이 됐다"며 "북코스에서는 항상 잘 쳐왔기 때문에 부담도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남코스(파72·7천765야드)에서 치르게 될 3, 4라운드에 대해 "남코스는 후반 9개 홀이 조금 어렵고 바람이 불면 까다롭다"며 "실수가 나오더라도 더블보기 없이 최대한 마무리할 수 있게 끝까지 집중하겠다"고 다짐했다.

임성재(24)도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1개로 6언더파 66타를 기록하며 중간 합계 8언더파 136타의 성적을 냈다. 순위는 전날 공동 53위에서 공동 12위로 껑충 뛰었다.

남자 골프 세계 랭킹 1위 욘 람(스페인)이 저스틴 토머스, 애덤 솅크(이상 미국)와 함께 13언더파 131타로 공동 선두에 올랐다.

캐머런 트링갈리(미국)가 12언더파 132타로 1타 차 단독 4위다.

노승열(31)은 3언더파 141타, 공동 62위로 컷 통과 막차를 탔고, 강성훈(35)은 1오버파 145타, 공동 120위로 컷 탈락했다.

필 미컬슨(미국)은 3오버파 147타로 컷 탈락했다.

2월 3일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막하는 아시안투어 PIF 사우디 인터내셔널에 출전하는 미컬슨은 사우디아라비아 이동에 시간 여유가 많이 생겼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32857 맨시티 더브라위너, 손흥민 제치고 EPL '올해의 선수' 수상 축구 05.21 4
32856 3연투에 출혈까지…온몸 던진 LG 수호신 고우석 "내성 생겼다" 야구 05.21 3
32855 [프로야구] 22일 선발투수 야구 05.21 4
32854 kt, 연장 11회 3연속 밀어내기 볼넷…이틀 연속 삼성 제압(종합) 야구 05.21 4
32853 [프로야구 중간순위] 21일 야구 05.21 4
32852 [프로야구 대구전적] kt 5-2 삼성 야구 05.21 4
32851 [프로축구 중간순위] 21일 축구 05.21 4
32850 K리그1 선두 울산, 10승 선착…김천 2-0 잡고 독주 지속(종합2보) 축구 05.21 6
32849 [프로축구 김천전적] 울산 2-0 김천 축구 05.21 4
32848 프로야구 2위 LG, 1위 SSG에 전날 패배 설욕…3경기 차 추격 야구 05.21 4
32847 '김승섭 결승골' K리그2 대전, 부천 잡고 8경기 무패…2위 추격(종합) 축구 05.21 4
32846 [프로축구2부 중간순위] 21일 축구 05.21 4
32845 [프로야구 광주전적] NC 7-4 KIA 야구 05.21 4
32844 [프로야구 인천전적] LG 4-3 SSG 야구 05.21 4
32843 [프로축구2부 광양전적] 안산 3-2 전남 축구 05.21 4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