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더브라위너, 손흥민 제치고 EPL '올해의 선수' 수상

뉴스포럼

맨시티 더브라위너, 손흥민 제치고 EPL '올해의 선수' 수상

빅스포츠 0 35 05.21 22:32

포든, 리그 최초 2회 연속 영플레이어상

더브라위너, 2021-2022시즌 EPL 올해의 선수상 수상
더브라위너, 2021-2022시즌 EPL 올해의 선수상 수상

[EPL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케빈 더브라위너(31·맨체스터 시티)가 손흥민(토트넘)을 제치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선수'의 영예를 안았다.

EPL 사무국은 21일 더브라위너가 2021-2022시즌 EPL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팬들과 리그 20개 구단 주장, 축구 전문가들이 참여한 투표에서 더브라위너는 함께 후보에 오른 손흥민, 무함마드 살라흐,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이상 리버풀), 재러드 보엔(웨스트햄), 주앙 칸셀루(맨체스터 시티), 부카요 사카(아스널), 제임스 워드 프라우즈(사우샘프턴)를 누르고 가장 많은 지지를 얻었다.

2019-2020시즌에도 이 상을 받은 더브라위너는 티에리 앙리, 네마냐 디비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함께 '2회 이상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더브라위너는 올 시즌 정규리그 29경기에 출전해 15골과 7도움을 기록, 맨체스터 시티의 우승 경쟁에 힘을 보태고 있다.

23세 이하 선수를 대상으로 하는 영플레이어상은 역시 맨체스터 시티의 필 포든에게 돌아갔다.

지난 시즌 영플레이어상 수상자인 그는 EPL 최초로 두 시즌 연속 이 상을 받게 됐다.

포든은 올 시즌 EPL 27경기에서 9골 5도움을 기록했으며, 팬과 프리미어리그 패널을 대상으로 한 투표에서 알렉산더-아널드, 코너 캘러거(크리스털 팰리스), 메이슨 마운트(첼시), 사카 등 8명의 후보 중 가장 많은 표를 얻었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34249 올림픽 출전 위해…KOVO, 대표팀에 2억3천만원 추가 지원 농구&배구 15:16 2
34248 길거리서 여자친구 폭행한 전직 프로야구 선수 입건 야구 15:11 1
34247 김하성, 시즌 10번째 멀티히트 활약…팀은 6-7 역전패 야구 14:38 1
34246 "푸이그보다 좋은 어깨"…약점 없는 이정후, 빅리그에 '성큼' 야구 14:30 2
34245 오타니, 3안타에 17호 홈런 날렸지만…화이트삭스에 대패 야구 14:18 2
34244 KBO, MZ세대 겨냥해 조인혁 작가와 함께 팬 상품 제작 야구 14:04 2
34243 장현수, 사우디 프로축구서 1년 더…알 힐랄과 계약 연장 합의 축구 14:00 2
34242 토트넘 만나는 팀 K리그, K리그1 팀당 2명씩 선발…감독 김상식 축구 13:55 2
34241 빠른 교체로 승리 지킨 키움 vs 교체 미루다 쐐기포 맞은 KIA 야구 12:56 1
34240 토론토, 보스턴에 9회말 대역전승…게레로 주니어 끝내기 안타 야구 12:07 2
34239 '월드컵 전설' 마테우스 "카타르서 독일이 일본에 이길 것" 축구 11:56 1
34238 MLB닷컴 "최지만, 숨겨진 올스타 후보" 야구 11:52 2
34237 KBO 허구연 총재, 7월 2일 2군 경기 특별해설 야구 11:36 3
34236 박효준, 워싱턴전 4타수 무안타 침묵…팀은 5연패 수렁 야구 11:13 1
34235 LG의 우타거포 육성 흑역사, 빅보이 이재원이 깨나 야구 11:11 1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